바로가기 메뉴


  • 트위터
  • 페이스북
  • 인스타그램
  • 블로그
  • 카페

PREV
NEXT

본문영역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BREAK BEAT
2017/04/15










◈ BREAK BEAT


이곳에 아래의 하위 장르를 몰아 놓은 것은 다소 무리가 있음을 미리 알린다.


하지만 이들을 이곳에 묶은 이유는 바로 리듬의 차별성 때문이다.


HOUSE, TRANCE, TECHNO 모두 ONE BEAT 즉 한마디에 4분 음표로 "쿵 쿵 쿵 쿵" 이렇게 진행하는 대칭 리듬을 기본으로 한다면 아래의 장르들은 BREAK BEAT 즉 일률적인 ONE BEAT에서 벗어난 리듬을 가지고 있다. 


예를 들자면 한마디에 "두쿵따두쿵쿵따" 이런 식의 비대칭 4/4 박자의 리듬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글로써 표현하자니 매우 어려움이 있다.)


HIPHOP, DRUM & BASS, DUB STEP 등은 서로 묶어 BASS MUSIC이라는 카테고리로 불리기도 한다.


BREAK BEAT의 장르들도 그 기원은 초기 HIPHOP에서 찾을 수 있으며 주로 샘플링을 이용한 작업 방식을 많이 사용하며 턴테이블리즘이라는 신조어가 탄생할 정도로 턴테이블을 사용한 다양한 사운드 실험도 많이 이루어졌다. 




 ☞ Big Beat

90년대 말 당시 세기말적인 디스토피아적 퓨처리즘이 유행하던 때 전 세계적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던 장르이다.


당시 ELECTRONIC MUSIC이 아직 세계적으로 알려지지 않을 시점이기에 모두 뭉뚱그려 TECHNO로 불리곤 했었고 국내에도 그런 식으로 알려지기도 했다.


샘플링된 여러 음악을 변형하여 새로운 곡을 만드는 방식으로 ELECTRONIC MUSIC과 HIPHOP, ROCK BEAT 등을 함께 녹여내어 다양한 스타일의 뮤지션들이 존재한다.




The Chemical Brothers - Block Rockin' Beats 



Fatboy Slim - Ya Mama [Official Video]





 ☞ Drum & Bass

초창기에는 JUNGLE이라는 이름으로 알려지다가 점점 DRUN & BASS라는 이름으로 통칭되어진 장르로 하부에 수많은 서브 장르가 존재하는 커다란 문화권을 가지고 있다.


HIPHOP, JAZZ 등의 BREAK BEAT를 두 배의 속도로 플레이하여 생성된 빠른 BEAT 위에 몽환적인 이펙트를 가미하는 식으로 발전되었다.

 

현재는 매우 커머셜한 스타일부터 다크한 계열 또는 LIQUID라고 불리는 매우 감성적인 장르까지 다양한 스타일이 존재하지만 빠르고 잘 개 쪼개지는 공통된 BEAT의 특성으로 함께 묶여 불리고 있다.



The Prototypes - Pop It Off (feat. Mad Hed City) (Official Video)





Wilkinson - Sweet Lies ft. Karen Harding






 ☞ Dub

REGGAE를 기반으로 한 음악으로 전통적인 REGGAE 리듬에 몽환적인 이펙트를 가미한 형태이다.


특정 리듬에 몽환적 이펙팅을 하는 것은 DRUM & BASS의 탄생과 매우 유사한 점이 있으나 좀 더 여유롭고 늘어지는 리듬을 지향한다. 


또한 TROPICAL HOUSE처럼 휴양지를 연상시키는 장르이다.


DUB은 이후에 DUB STEP의 탄생에 기여하게 된다.



Dubsalon - Shanti River



Dubkind - Here Comes Another One





 ☞ Dub Step

초창기 (유럽)DUB STEP은 REGGAE를 기반으로 한 DUB과 DRUN & BASS의 특징을 적절히 혼합한 스타일에서 출발하여 나름대로의 정체성을 확립하였다. 


이후 미국으로 진출하여 Skrillex 등을 위시한 미국 뮤지션들의 현지화로 전혀 다른 색채로 발전되고 있다.


특유의 워블 사운드 및 느린 비트와 함께 미국 진출 후 비슷한 빠르기의 HIPHOP 문화와 빠르게 융합되고 있다.


급작스러운 인기에 힘입어 다양한 서브 장르들이 생성되었는데 HARD STYLE과 접목하거나 TRAP과 같은 HIPHOP과의 융합 또는 그에 반대하여 멜로딕하고 CHILL한 스타일의 DUB STEP도 있다.



Skrillex - Ruffneck - FULL Flex [Music Video]




Nero - Guilt






 ☞ Trap

이것은 일렉트로닉 장르의 계보에서 탄생한 것은 아니고 HIPHOP의 계보에 속한 장르이다.


하지만 기존 HIPHOP과는 다르게 과감한 전자음악적인 요소를 도입하고 전통적인 MC의 역량은 사라지고 DJ와 PRODUCER의 역량이 지배적인 구조로서 일렉트로닉 계열의 음악들과 빠른 융합을 보이고 있다.


808 BASS 사운드로 알려진 극저음의 SUB BASS와 빠르게 쪼개지는 HI-HAT 리듬 등으로 사운드 특성이 대표되며 이와 함께 전자음악의 다양한 사운드들이 함께 녹아있어 유사한 느낌의 DUB STEP이나 BASS HOUSE와 함께 플레이되기도 한다.



DJ Snake, Lil Jon - Turn Down for What





Narga - Voices (Original Mix)





 ☞ Future Bass

최근 등장한 신생 장르로써 요즘 유행하고 있는 FUTURE HOUSE의 사운드와 멜로디를 지향하지만 전통적인 HOUSE 리듬을 버리고 TRAP과 같은 HIPHOP적인 리듬을 채택한 형태이다.


오랫동안 HIPHOP을 사랑해온 미국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진화된 것으로 생각된다.




Marshmello - Keep it Mello ft. Omar LinX (Official Music Video)




Kicks N Licks - Tribal ft Adara










 ☞ Trip Hop

이 장르도 90년대 말 세기말적인 문화와 함께 유행하였던 장르로 보통 HIPHOP하면 떠오르는 흑인 특유의 허세스러운 느낌을 제거하고 매우 진지하고 시니컬하며 우울한 느낌이 가미된 HIPHOP BEAT라고 할 수 있다.


TRIP이란 단어가 의미하듯 자신의 내면으로 여행하는 즉 TECHNO 등의 문화와 통하는 면이 있다.


Portishead나 Massive Attack과 같이 보컬을 첨가하여 인기를 얻은 팀들이 잘 알려져 있다.




Dj Shadow - Building steam with a grain of salt



DJ Krush Duality (feat. DJ Shadow)




음악의 장르는 진화하는 생태계와도 같아서 전혀 다른 출발점에서 출발하였어도 서로 닮아있기도 하고 또는 같은 뿌리에서 나왔어도 전혀 다른 모습으로 변하기도 한다.


서로가 영향을 받는 과정은 매우 흥미롭다.


뿌리의 정통성을 이어가기도 하고 진부함에 대한 반발로 전혀 다른 것을 채택하기도 하며 사회적 문화적 교류에 영향받기도 한다.


현재를 알려면 역사를 알아야 하듯이 장르 또한 그렇다.


당신이 빠져있는 장르가 있다면 반드시 그 뿌리가 어떻게 시작되었는지 되짚어 찾아 공부하길 권장한다.




☞ WRITTEN BY  'MOON5150' / EDITED BY  'C.Y  JO'


Copyright ⓒ 파티럽닷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단,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3.0 Unported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BREAK BEAT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BREAK BEAT

15 April, 2017

HOUSE, TRANCE, TECHNO 모두 ONE BEAT 즉 한마디에 4분 음표로 "쿵 쿵 쿵 쿵" 이렇게 진행하는 대칭 리듬을 기본으로 한다면 아래의 장르들은 BREAK BEAT 즉 일률적인 ONE BEAT에서 벗어난...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TRANCE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TRANCE

27 March, 2017

매우 서사적인 전개와 서정적인 멜로디의 흐름을 중심으로 진행되는 형태의 음악으로 미국에서 발생한 HOUSE와 TECHNO보다 늦은 90년대에 등장하게 되며 90년대 후반 유럽 전역에 거쳐 큰 히트를 하게 된다.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TECNNO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TECNNO

18 March, 2017

미국의 디트로이트에서 발생한 것을 정설로 보고 있고 디트로이트의 특성처럼 인간성이 배제된 매우 기계적이며 메카닉 한 분위기의 마치 기계 설비가 일하는 듯한 반복적인 성향이 매우 강한 장르이다.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HOUSE

입문자를 위한 ELECTRONIC MUSIC GENRE : HOUSE

20 February, 2017

모든 클럽 음악의 조상이라고 할 수 있는 DISCO의 직계 후손인 장르가 바로 HOUSE이다. DISCO 장르는 실제로 사람이 연주하는 음악이었다. 반면 HOUSE는 전자 악기들을 시퀀싱하면서 초창기 그루브 머신들이라 불리...

PARTYLUV(ACADEMY) COLUMN : WHY DO YOU SCARED OF THE BREAKDOWN?

PARTYLUV(ACADEMY) COLUMN : WHY DO YOU SCARED OF THE BREAKDOWN?

08 January, 2015

지금 당장 음악이 자신의 흥에 안 맞더라도 저 DJ 가 무얼 하려고 저러는지 좀 지켜봐주자. 그리고 그가 제기량을 뽐내보도록 응원해주자. 그럼 혹시 아는가? 그가 당신이 그동안 듣도 보도 못한 신세계로 당신을 인도해줄지...

PARTYLUV PLAYLIST by KID-B : 2014 MARCH

PARTYLUV PLAYLIST by KID-B : 2014 MARCH

05 March, 2014

3월이되어 봄인가?? 했더니 다시금 춥네요. 봄은 언제 올까요? 그럼 감성적인 3월의 플레이 리스트 시작해 보겠습니다. 1. BLACK MOON - HOW MANY MC`S 제가 90년대 힙합을 생각한다면, 이 노래가 9...

PARTYLUV MIDI COLUMN by SAIUMA : 003

PARTYLUV MIDI COLUMN by SAIUMA : 003

24 February, 2014

오늘은 지난 시간에 이어 미디 인터페이스, 미디 신호의 원리, 내장 악기에 대해 알아보자. 미디케이블은 컴퓨터에 직접 연결 할 수 없다. 그렇기에 미디 인터페이스가 필요하다. 미디 인터페이스는 미디 신호를 컴퓨터로 컨트롤 ...

PARTYLUV MIDI COLUMN by SAIUMA : 002

PARTYLUV MIDI COLUMN by SAIUMA : 002

10 February, 2014

미디란 컴퓨터에서 외장악기를 컨트롤 할 수 있는 신호라고 읽은 적이 있다. 지금은 외장악기가 거의 사라졌지만, 필자가 처음 컴퓨터 음악을 시작 할 때 프로페셔널 한 가요 한 곡을 쓰려면 기본 6개 이상의 악기를 썼다.

PARTYLUV PLAYLIST by KID-B : 2014 FEBRUARY

PARTYLUV PLAYLIST by KID-B : 2014 FEBRUARY

04 February, 2014

안녕하세요! KID-B 입니다. '2014년 새해가 시작된 지 얼마 지나지도 않은 것 같은데 벌써 2월이네요.'라는 상투적인 멘트로 이번 달 PLAYLIST 를 시작해 봅니다.^^

PARTYLUV MIDI COLUMN by SAIUMA : 001

PARTYLUV MIDI COLUMN by SAIUMA : 001

20 January, 2014

1990년대 중 후반 그 당시(하이텔 시대)는 절망적이게도 학원도, 학교도, 컴퓨터 뮤직(당시 미디라는 말보다 컴퓨터뮤직으로 많이 사용)을 가르쳐 줄 수 있는 선생님(과외)도 없었다. 나는 처음 컴퓨터 음악을 하겠다고 지인...

FIRSTFIRSTPREVPREV12345678910NEXTNEXTLASTLAST
  • 파티럽 아카데미
  • 상상유니브 디제잉 클래스
  • 파티럽에이전시
  • 파티럽라이브 8
  • 2016 디제잉 페스타

푸터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