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영역

CONTENTS
WENDY BAILEY


+ Profile

국적 - 한국
소속 - LUCIDREAM

+ Biography

테크노를 비롯해 테크하우스, 미니멀을 메인장르로 플레이하는 dj wendy bailey는 한국에서 유일하게 하드테크노와 하드그루브를 세컨드 장르로 구사하는 dj 이다.

DJ Mag 월드 클럽랭킹 29위에 등극했던 클럽 볼륨에서 레지던트를 시작한 이래 수많은 클럽에서 디제잉과 파티를 하며 클럽신의 주목받는 여성 DJ 가 되었다. 고려대학교 파티플랜팀 partyproviders를 이끌면서 4년연속 매년 5월 DD square라는 고려대학교 축제 공식 폐막제인 초대형 레이브 파티를 비롯한 다양한 행사들을 일년에 몇차례씩 기획하고 진행해오고 있으며 2010년 1월부터 서울, 부산 엘룬, 대구 파샤, 광주 볼륨을 돌며 한국여성DJ로는 국내 최초로 자신의 이름을 타이틀로 한 전국투어를 성공적으로 끝마쳤다.

2011년 4월에 일본 nagisa music festival에 한국 대표dj로 초청되었고 그해 하반기에 자신의 이름을 건 러시아투어와 asia music festival japan 테크노 스테이지 디제잉을 마치고 현재 이태원 LUV superlounge의 레지던트로 활약하고 있다.

DJ wendy bailey, one of the djs representing korean underground music scene, started her career as detroit techno DJ at club VOLUME ranked in 29th on DJmag international. Within few years

She became a signature icon of female techno player in south korea, and made a new record as holding a korea nationwide tour with her name in 2010, and had a russia tour with 2 big japan underground music festival (nagisa music festival, asia music festival japan) in 2011 as a representative korea techno DJ.

In a flood of commercial tunes and djs, her savvy and artistry mixing and technical move, original underground deep and dub selections combine and make a wild groove which is rare to be found in female djs. She mainly plays on the base of techno, mixed with tech house and minimal and currently a resident dj at LUV superlounge, well known underground techno/tech house spot at the core of seoul city.


+ Discography

푸터 영역

Copyright © PARTYLUV. All rights reserved.